공공외교학회 '신정부 공공외교 방향과 전략' 컨퍼런스 개최
상태바
공공외교학회 '신정부 공공외교 방향과 전략' 컨퍼런스 개최
  • 신승희 기자
  • 승인 2022.07.01 16:54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[베리타스알파=신승희 기자] 한국공공외교학회가 1일 서강대에서 '신정부 공공외교의 방향과 전략'을 주제로 컨퍼런스를 개최한다.

이번 컨퍼런스는 공공외교 분야별 전문가들을 초청하여 기조연설 중심의 프로그램으로 구성됐다. 특히 외교안보 공공외교, 북방경제 공공외교, 국가 및 리더십 이미지, 국제 NGO가 조망하는 한국의 인권과 탄소 중립 정책, 디지털 공공외교 등을 주제로 발표 및 토론을 진행할 예정이다.

학회는 이번 컨퍼런스에서의 논의를 토대로 올해 11월 17일부터 19일까지 팬데믹, 전쟁, 기후위기 등 인류에게 주어진 난제를 극복하는 지혜를 모으고자 'World Integrity(온전한 세상 만들기)'를 주제로 세계 첫 국제 규모의 공공외교 컨퍼런스를 개최한다는 방침이다. 이를 통해 중견국으로 도약한 한국의 위상에 걸맞는 '공공외교' 연구 틀을 구상할 계획이다. 본 컨퍼런스는 서강대 가브리엘관 1층 오리토리움에서 오후 1시 30분부터 6시까지 진행된다.

신정부 공공외교의 방향과 전략. /사진=서강대 제공
신정부 공공외교의 방향과 전략. /사진=서강대 제공

 



 
본 기사는 교육신문 베리타스알파의 고유 콘텐츠입니다.
일부 게재 시 출처를 밝히거나 링크를 달아주시고 사진 도표 기사전문 게재 시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.
댓글삭제
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.
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?
댓글 0
댓글쓰기
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·계정인증을 통해
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.
주요기사
이슈포토
  • 고려사이버대, 2022 2학기 2차 모집 진행
  • [2023 6월모평] 수시 문과 수능최저 ‘비상’.. 고대 학교추천 문과 6.43%, 이과 교차지원 19.59% ‘3배 격차’
  • ‘문과 침공’ 2023수시부터 ‘비상’.. 이과생 절반 ‘수시 교차지원’
  • ‘반도체 인재 15만 양성’ 반도체 특성화대학/대학원 내년 6개교부터 20개교 지정
  • [수능 D-100] '절반 육박' 정시..'40%요구에 수시이월 반수생 변수까지'
  • 대대적 고입개편 예고.. ‘자사고 회생, 외고 2025년 폐지’